• UPDATE : 2020.6.2 화 00:10
HOME 빅데이터
이상투자그룹, 인공지능+빅데이터 활용 맞춤형 주식투자 컨설팅 서비스 특허 출원빅데이터 기반… 이상투자그룹만의 노하우로 연달아 특허 출원 예정
  • 박경일
  • 승인 2020.05.20 01:46
  • 댓글 0

핀테크 벤처기업 이상투자그룹(대표 이상우)이 또 하나의 특허를 출원했다.

이상투자그룹은 ‘인공지능과 빅데이터를 활용한 개인별 주식투자 추천종목 정보 제공 서비스 시스템 및 그 운용 방법’의 특허가 출원됐다고 밝혔다. 6일 특허청(청장 박원주)의 승인을 받았다.

주식투자와 관련된 시스템은 특허 심사과정이 매우 까다로운 것으로 알려졌지만 이상투자그룹은 그동안 축적한 노하우와 우수한 기술력을 인정받아 다시 한번 쾌거를 달성했다.

이상투자그룹은 이번에 특허받은 서비스가 금융과 기술이 결합된 용어인 핀테크를 기반으로 한 사업 영역을 공고화하겠다는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특히 인공지능(AI)의 연구 분야 중 하나인 머신 러닝을 도입했다는 점에서 그 궤를 함께한다고 밝혔다.

또한 축적된 경험적 자료를 토대로 미래를 내다볼 수 있다는 점에서 주식 서비스에서 시사하는 바가 크고, 이는 남보다 더 앞을 예상할 수 있어야 성공 확률이 높은 주식 시장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상투자그룹이 이번에 개발한 시스템은 인공지능과 빅데이터를 활용해 주식 동향을 실시간으로 분석하고, 투자자 개인의 선호와 투자성향을 파악해 최적화된 포트폴리오를 자동으로 구성해 준다. 기존의 단순한 종목 추천 시스템과 달리 개인별 투자의 성향과 목적을 파악해 적합한 종목을 선정한 맞춤형 컨설팅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다. 투자 자금력과 투자 성향까지 판단한다는 점에서 차별화된다.

이상투자그룹은 증권정보 제공업뿐 아니라 금융과 IT를 융합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 이번 특허 외에도 다양한 연구를 진행 중이며, 올해 하반기 AI 로보어드바이저 ‘이거사 자동주문 시스템’과 개인별 맞춤 서비스를 제공하는 ‘올라(Hola)’를 출시할 예정이다.

이상우 이상투자그룹 대표는 “현실에 안주하지 않는 끊임없는 혁신이 이상투자그룹의 가장 큰 특징이라고 생각한다”며 “이상이 현실이 되는 자산관리 솔루션, 이를 기반으로 대한민국의 핀테크 산업을 주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경일  robot@irobotnews.com

<저작권자 © 포아이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