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9.11 수 09:40
HOME 빅데이터
SKT, 서울대병원과 데이터 기반 미세먼지 연구 협약 체결미세먼지와 폐질환의 상관관계 분석
  • 정원영
  • 승인 2019.09.08 23:29
  • 댓글 0

SK텔레콤은 지난 5일 서울대학교병원과 '데이터 기반 미세먼지 이학 연구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연구는 미세먼지와 폐질환의 상관관계를 분석하기 위한 것으로, SK텔레콤은 서울대학교병원에 최적화된 ICT 인프라를 제공할 계획이다.

서울대학교병원은 폐질환 연구 참여 환자에게 SK텔레콤의 '에브리에어' 휴대용 센서를 지급한다. 연구 참여 환자의 실시간 미세먼지 노출 수치를 측정, 기존 미세먼지 흡입 추정치와 비교·보완해 보다 정확한 결과를 도출한다.

SK텔레콤은 에브리에어를 통해 연구 기간 중 휴대용 센서가 측정한 공기질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중앙서버에 전송, 공공 공기질 정보를 더해 서울대학교병원에 제공한다. 이를 통해 서울대학교병원은 미세먼지 수치를 보다 용이하게 취합∙분석할 수 있다

SK텔레콤의 에브리에어는 휴대용 및 거치형 센서를 통해 실내외 미세먼지, 초미세먼지, 이산화탄소, 총유기화합물(TVOC) 등을 포함한 전체적인 공기질 상태를 측정, 사용자에게 안내하는 플랫폼이다.

그간 연구 참여자의 거주지 및 주요 생활공간의 평균 공기질 수치를 통해 평균 미세먼지 수치를 추측하거나 고가의 장비를 통한 제한적인 실측만 진행해 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에브리에어 플랫폼을 연구에 투입하며 미세먼지와 폐질환의 연관성 연구 시 세밀하고 정확한 측정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얻을 수 있게 됐다.  

홍승진 SK텔레콤 AI홈Unit장은 "에브리에어 휴대용 센서를 통해 환자들의 미세먼지 노출도를 기존보다 더 정확히 측정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번 서울대병원과의 협업이 국민적 관심사인 미세먼지 문제 대책을 마련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정원영  robot3@irobotnews.com

<저작권자 © 포아이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원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