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15 금 01:39
HOME 뉴스+ 정책 / 일반
KT-현대중공업, 5G 기반 사업 협력 성과 발표AI음성인식 협동 로봇 등 소개
  • 박경일
  • 승인 2019.11.08 05:10
  • 댓글 0

KT는 현대중공업그룹과 동대문 노보텔 엠배서더 호텔에서 '5G 기반 사업협력 성과 발표회'를 개최했다고 7일 발표했다.

이날 자리에는 황창규 KT 회장과 권오갑 현대중공업지주 부회장을 비롯한 구현모 KT 커스터머&미디어부문장(사장), 오성목 KT 네트워크부문장(사장), 이동면 KT 미래플랫폼사업부문장(사장), 정기선 현대중공업지주 부사장 등 양사 최고 임원이 참석했다.

이번 성과 발표회는 양사가 지난 5월 체결한 업무협약(MOU) 이후, 6개월 간 5G 스마트팩토리 및 스마트조선소 사업 추진 성과를 점검하고, 사업 고도화를 위한 내년 계획을 논의하는 자리로 꾸며졌다. 양사는 현대중공업그룹이 보유한 로봇 개발 기술, 선박 건조 기술과 KT가 가진 5G 네트워크, 빅데이터, AI(인공지능) 기술을 결합해 생산성과 효율성을 높이고 제조업 혁신을 이끌기 위한 다양한 기술을 개발 중이다.

KT와 현대중공업그룹은 5G 네트워크, 공동 상품화, 신규시장 공략, R&D 분야의 과제를 선정하여 협업을 추진해왔으며, 이번 설명회에서는 그간 양사가 공동 개발한 ▲클라우드 기반의 자동화된 로봇 관리시스템 ▲모바일 로봇 ▲AI 음성인식 협동로봇 ▲KT스마트팩토리 솔루션을 전시 했다.

향후 양사는 KT의 인공지능과 빅데이터 기술을 더해 현대중공업그룹 로봇사업의 경쟁력을 제고한다는 계획이다. KT는 사용자와 근거리에 설치된 서버에서 데이터를 처리하는 5G MEC 기술을 통해 현대중공업그룹에 특화된 클라우드를 제공할 예정이다.

박경일  robot@irobotnews.com

<저작권자 © 포아이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